성균관대학교 인터랙션사이언스학과 / Sungkyunkwan University Interaction Science
  • HOME
  • NOTICE
  • News

News

etnews, "정부 모호한 태도가 망중립성 혼란 부추겨"
 작성자 : 관리자
Date : 2014-05-18  |  Hit : 2,077  

망 중립성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부족한 가운데 정부의 모호한 대응이 혼란을 부추기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.

신동희 성균관대 인터랙션사이언스학과 교수는 정책 분야 저명 학술지 `거번먼트 인포메이션 쿼털리` 최신호에 기고한 논문 `한국의 망중립성의 미래 전망(How will net neutrality be played out in Korea)`에서 정부와 관련 이해 당사자들이 투명성과 합리적 망 관리 등 망 중립성 기본 원칙 이행에 소극적이라고 분석했다.


 

295367_20120618162316_415_0001.jpg


통신·콘텐츠·인터넷사업자 등이 각자 이해관계에 따라 첨예하게 대립하면서 정부가 망 중립성 원칙을 일관되게 추진하지 못하기 때문이라는 설명이다.

유럽이 시장 자율을 강조하고 미국이 온라인 콘텐츠 차별을 금지하는 등 명확한 망 중립성 원칙을 가지고 있는 반면 한국은 애매한 망중립성 가이드라인을 고수해 사업자 간 혼란과 갈등이 증폭되고 있다는 것.

정 부는 망 사업자가 적법하게 망을 운영하도록 철저히 감독하되 자율적으로 망을 관리할 수 있도록 자율권을 부여하는 절충적 접근이 필요하다고 논문은 제안했다. 통신사가 콘텐츠 생산과 유통 채널로 영역을 넓히는 국내 현실에서 망 중립성 원칙이 더 필요하다는 지적이다.

신 교수는 논문에서 정부와 통신사업자, 콘텐츠사업자, 인터넷사업자 등 관련 이해 당사자 236명을 심층 인터뷰해 망 중립성에 대한 생각과 태도를 실증적으로 분석해 결론을 끌어냈다. 정부 역할에 대한 입장 차이도 분석했다.

신 교수는 “최근 혁신의 원동력은 망에서 애플리케이션과 콘텐츠로 옮겨갔다”며 “개방적 인터넷이라는 흐름에 순행하며 관련 산업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가야 한다”고 말했다.

<출처: http://www.etnews.com/news/contents/internet/2602494_1488.html>


 
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
학생논문경진대회 최우수상 및 장려상 수상(2019 인간공학회 춘계학술 경진대회) 관리자 2019-06-03 162
2019 글로벌 핵심인재 양성지원사업 CMU AI교육과정 파견학생 선발(신소연 석사과정생) 관리자 2019-06-03 177
54 [중앙일보] 장성호·이준엽·서효진·신동희 … 교수님은 ‘논문왕’ 관리자 2014-05-18 2997
53 etnews: 사용자 경험의 중요성 관리자 2014-05-18 2115
52 이데일리, "소셜커머스, '소셜' 기능 잃고 성장정체" 관리자 2014-05-18 3319
51 성균웹진: '인터랙션사이언스', 생소하죠? 관리자 2014-05-18 2221
50 스마트 격차, 인식의 전환 필요, 신동희 교수님 관리자 2014-05-18 1851
49 동아일보 : "단말기 자급제 적극 활성화되어야" 관리자 2014-05-18 2146
48 경향신문: 스마트폰, 친구들과 놀 시간 줄어든 아이들의 ‘탈출구’ 관리자 2014-05-18 2419
47 [망 중립, 이젠 망 공존으로]망중립성은 접근 여부 넘어선 생태계 문제 관리자 2014-05-18 1848
46 etnews, "정부 모호한 태도가 망중립성 혼란 부추겨" 관리자 2014-05-18 2078
45 KBS1 라디오<안녕하십니까 홍지명입니다>전문가 토론_신동희 교수님 관리자 2014-05-18 2497
1 2 3 4 5 6 7 8 9 10